Tuesday 18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1 month ago

[호주전]악 부상, 아쉬웠던 구자철의 복귀전

구자철(아우크스부르크)가 아쉬운 복귀전을 치렀다.구자철은 17일(한국시각) 호주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호주와의 평가전에 선발로 나섰다. 파울루 벤투 감독 부임 후 첫 경기였다.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서 기성용(뉴캐슬)의 공백을 메웠지만 전반 43분 허벅지 통증을 호소하며 교체아웃됐다. 구자철은 이번 11월 A매치의 키맨이었다. 손흥민(토트넘) 기성용 이재성(홀슈타인 킬) 황희찬(함부르크) 등 핵심 자원들이 배려와 부상으로 제외된 가운데, 벤투 감독은 그간 자신과 연을 맺지 못한 구자철과 이청용(보훔)을 발탁했다. 벤투 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