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5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27 days ago

美·中 에이펙서 정면충돌… 사상 첫 공동성명 불발

파푸아뉴기니에서 열린 에이펙(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정상회의에 참석한 정상들이 공동성명을 채택하는 데 실패했다고 AFP통신 등이 18일 보도했다.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설전을 주고받으면서 정면충돌한 사건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에이펙 정상회의에서 공동성명이 채택되지 않은 것은 1993년 첫 회의가 열린 이래 이번이 처음이다.공동성명 불발의 단초를 제공한 것은 무역정책이었다. 개최국인 파푸아뉴기니의 피터 오닐 총리는 이날 폐막 기자회견에서 세계무역기구(WTO) 개혁을 둘러싸고 정상들 간 의견이 맞지 않았다고 밝혔다. 누가 공동성명에 반대했느냐는 기자들의 물음에 오닐 총리는 그 방의 두 거인을 알지 않느냐고 답하며 미국과 중국을 지목했다. 각국 정상들은 이틀간 일정으로 열리는 에이펙 정상회의 마지막 날에 공동성명을 발표해 온 관례를 깨고, 의장성명을 대신 내기로 했다.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대신해 참석한 펜스 부통령과 시 주석은 양보 없는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정면충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