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7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29 days ago

佛 ‘노란 조끼 운동’ 일파만파… 위기의 마크롱

프랑스 정부의 유류세 인상에 항의하는 전국 규모 노란 조끼 집회의 파괴력이 예상을 넘어서는 데다 국정 지지율도 최저치로 추락하면서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이 취임 후 최대 위기에 직면했다.AFP통신 등에 따르면 17일(현지시간) 프랑스 전역 도심 주요 길목의 로터리와 고속도로 출입구들은 노란 조끼를 입은 시위대에 거의 점령당했다. 프랑스 내무부는 이날 하루 동안 전국 2000곳 이상에서 유가 상승과 정부의 유류세 인상에 반대하는 집회가 열려 최소 28만8000명이 거리로 쏟아져나온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17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 도심에서 고유가유류세 인상에 항의하는 시위대가 노란 조끼 차림으로 마크롱 퇴진, 부자들의 대통령 등의 구호를 외치며 행진하고 있다.파리=AFP연합뉴스프랑스는 지구온난화 대처와 친환경 경제로의 전환을 목표로 유류세를 꾸준히 인상했다. 지난 1년간 경유(디젤) 유류세는 23%, 일반 가솔린 유류세는 15% 올랐다. 농촌 유권자와 화물차량 운전사들은 이를 생계의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일파만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