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1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23 days ago

육군, 양구 총기사망 억측에 수사상황 전격 공개

지난 16일 강원도 양구군 동부전선 모 전방사단 GP(감시초소) 내 화장실에서 발생한 김모(21) 일병 총기 사망과 관련해 군 당국이 사흘동안 진행한 수사 상황을 공개했다.18일 군 당국에 따르면 당시 김 일병은 GP 통문에서 실탄이 든 탄알집을 받아 총에 넣은 뒤 야간경계근무에 들어갔다. GP에 도착한 그는 열상감시장비(TOD) 관측 임무를 위해 상황실로 들어가기 전에 잠시 화장실을 다녀오겠다고 말한 뒤 혼자 간이화장실로 향했다. 군 당국은 김 일병이 걸어가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찍혔다고 밝혔다. 이어 사고 현장에서 발견된 물품은 사망자 총기(K2) 1정과 탄피 1개며, 그 외 다른 인원의 총기와 실탄에는 이상이 없었다고 덧붙였다.군 당국은 김 일병의 죽음이 북한 측 소행이라는 등의 근거없는 소문이 나돌자 이날 수사 상황을 공개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이번 사고와 관련해 진상규명을 요구하는 글이 60여개나 18일 현재 올라있다.군 당국은 사고 당일부터 이날까지 대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