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5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27 days ago

中, 동성애 소설 쓴 작가에 징역 10년…성폭행 보다 중형

중국 법원이 동성애를 묘사한 소설가에게 10년 6개월의 징역형을 선고하자 네티즌들 사이에서 “강간범보다 중형”이라며 비판이 일고 있다. 19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보도에 따르면, 중국 법원은 지난달 리우(Liu)라는 성으로 알려진 이 작가에게 음란물 생산·판매 혐의로 10년 6개월 징역형을 내렸다. 문제가 된 음란물은 리우가 지난 2017년 출판한 ‘점령(Occupy)’라는 제목을 소설로, 남성 교사와 학생간의 동성애를 주제로 하고 있다. 중국에서 포르노물을 출판·판매 하는 것은 불법으로, 이를 어길 경우 최소 수 년에서 최대 무기징역형에 처해질 수 있다. 하지만 중국 소셜네트워크에서는 리우에 대한 형량이 가혹하다며 비판이 일고 있다. 성폭행, 폭력, 살인에 대한 형량보다 더 무겁다는 것이다. 단적인 예로, 중국 윈난성에서는 과거 4살짜리 여아를 유괴해 성폭행한 남성에게 5년 징역형이 선고된 바 있다. 이후 형량이 너무 가벼운 것 아니냐는 비판이 일자 법원은 8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10년…성폭행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