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0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21 days ago

“경찰야구단에 힘을 실어주세요” 넥센 임지열의 소신발언

“경찰야구단에 힘을 실어주세요.” 2018 KBO 시상식이 19일 서울 르메르디앙 호텔에서 열렸다. MVP·홈런왕 김재환, 타격왕 김현수, 장타·출루왕 박병호 등 이름값 높은 선수들이 즐비한 가운데 한 퓨처스리그 출신의 선수가 소신 있는 수상 소감으로 큰 박수를 받았다. 주인공은 경찰야구단을 전역해 원소속팀 넥센 히어로즈로 복귀한 임지열(23)이다. 퓨처스리그 북부리그 타율·타점 부문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쳐 두개의 트로피를 수집했다. 91경기에서 타율 0.380, 22홈런, 79타점을 기록해 넥센의 차세대 거포를 예약한 선수다. 19일 열린 시상식에서 공식 수상 소감으로 인상적인 이야기를 전했다. 바로 최근 해체 수순을 밟고 있는 경찰 야구단에 관한 소감이었다. 임지열은 “2년간 경찰 야구단에서 많은 기회를 얻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었다. 해체 위기에 놓인 것으로 알고 있는데, 정부와 KBO에서 많은 도움을 주셨으면 좋겠다”고 소신 발언을 했다. 시상식이 끝난 뒤 만난 임지열은 민감한 부분을 언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경찰야구단에

 | 

실어주세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