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1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22 days ago

박한기 고양시의원 “고양형 복합환승센터 모색”

[고양=강근주 기자] 고양시의회 의원 연구단체인 ‘대중교통연구회’는 16일 교통수단 간 연계 및 환승을 원활하게 하는 고양형 복합환승센터 구축을 연구하기 위해 오산역 환승센터를 방문했다. 대중교통연구회 회장을 맡고 있는 박한기 의원은 “시민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복합환승센터 도입을 검토하기 위해 오산역 환승센터에 대한 벤치마킹을 실시했다”며 “벤치마킹을 통해 고양시의 교통환경을 고려한 대중교통 발전 방안을 제시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대중교통연구회는 105만 시민의 발이 되고 있는 대중교통의 이용 편익 증진을 위한 대중교통에 대한 연구와 분석, 간담회 등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킨텍스역, 대곡역 등 고양시에 신설될 예정인 철도교통망 구축과 관련해 설치단계에서 시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대중교통을 이용할 수 있도록 면밀한 검토가 필요하다고 보고, 먼저 환승센터가 완공돼 운영 중인 오산역을 벤치마킹하기로 했다. 오산역 환승센터는 시내버스 시외버스 택시 전철 등 모든 교통수단이 한 장소에서 환승이 가능한 시설이며, 전국 최초로 철도 위에 건설한 환승센터로 유명하다. 대중교통연구회는 오산역 환승센터 관계자로부터 환승센터 사업 추진 및 이용 현황 등에 대한 종합적인 내용에 대해 브리핑을 듣고, 이어 1층의 시내버스 택시 자가용 승차장 및 2층의 광역 시외버스 승차장, 전철 환승 게이트, 통합대합실 등을 면밀히 살펴본 뒤 고양시 복합환승센터에 접목할 수 있는 방안을 논의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고양시의원

 | 

복합환승센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