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2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2 month ago

랜드리+양홍석 56점 KT, 삼성 누르고 3연승 질주

서울 삼성 썬더스 이상민 감독은 경기 전 라커룸에서 TV로 모교인 연세대와 고려대의 2018 KUSF 대학농구 U리그 남자1부 결승을 지켜보고 있었다. 취재진이 들어가자 이 감독은 연대 아이들이 앞 선이 좋더라. 저기서 2~3명 데려왔으면 좋겠다 고 했다. 시즌 초 부진에 빠진 팀 상황에 대한 애처로운 심정을 전한 것이다.손발이 맞지 않는 경기력도 문제지만 최근 부상이 잇따르고 있는 것도 이 감독을 힘들게 하고 있다. 김동욱에 이어 주축 포워드인 장민국도 손가락을 다쳐 장기간 결장이 불가피해졌다. 이 감독은 어제 연습을 하다가 ...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