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3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23 days ago

인터폴 수장에 한국인 최초 김종양 전 경기경찰청장 선출

아시아투데이 최서윤 기자 = 세계 각국 경찰 간 공조와 협력을 총괄하는 인터폴(ICPO, 국제형사경찰기구) 총재에 김종양(57, 전 경기지방경찰청장) 인터폴 선임부총재가 당선됐다. 한국인 최초 인터폴 수장이다.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신임 김 총재는 21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린 제87차 인터폴 총회에서 함께 출마한 알렉산드르 프로코프추크(러시아) 인터폴 유럽 부총재를 제치고 총재로 선출됐다. 194개 회원국이 한 표씩을 행사했다. 득표율은 관례상 공개되지 않는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김 총재는 2020년 11월까지 2년간 재직한다. 인터폴 총재 임기는 4년이지만, 전임자였던 멍훙웨이(孟宏偉, 중국) 전 총재 사임에 따라 잔여 임기만 채우게 됐다. 인터폴 총재는 집행위원회 대표로 총회와 집행위원회 회의 주재, 인터폴 주요 정책과 계획에 관한 의사 결정, 인터폴 재정·사업 심의·의결 등을 담당한다. 김 총재는 경남 창원 출신으로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제29..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경기경찰청장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