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28 days ago

서울시, 시장 직속 ‘혁신성장위원회’ 발족


서울시는 미래혁신기술 진흥을 위한 주요 정책의 수립·조정과 자문 역할을 할 ‘혁신성장위원회’를 발족했다고 21일 밝혔다.

혁신성장위원회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적극 대응해 서울 경제 성장에 필요한 정책 수립에 관계 전문가들의 도움을 받기 위해 지난 1월 공포된 ‘미래혁신기술진흥조례’에 따라 신설됐다. 박원순 시장과 위촉직 위원이 공동위원장을 맡고 있는 시장 직속 자문기구이다.

4명의 당연직 위원(시장, 경제진흥본부장, 서울산업진흥원 대표이사, 서울디지털재단 이사장)과 함께 핵심기술 분야의 전문가 13명이 위촉됐으며 임기는 2년이다.

혁신성장위원회에는 진대제 한국블록체인협회장(블록체인), 이경수 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 교수(자율주행), 김상헌 네이버 경영고문(IT시스템), 윤소라 한국여성벤처협회 회장(신소재), 양윤선 메디포스트 대표이사(바이오), 조대연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단장(스마트시티), 이병헌 광운대 경영학부 교수(산학연), 윤혜정 KT 빅데이터사업추진단장(빅데이터), 김이식 전 밸런스히어로 공동창업자(빅데이터), 김현우 아시아경제TV 대표이사(블록체인), 김학용 순천향대 교수(사물인터넷), 정주환 카카오 모빌리티 대표이사(모빌리티 서비스), 이승건 비바리퍼블리카 대표(핀테크) 등이 참여한다.

앞으로 서울혁신성장위원회는 미래혁신기술 진흥을 위한 주요정책 및 계획의 수립·조정, 과학기술혁신 및 인력육성, 미래혁신기술 개발을 촉진하기 위한 발전 모색, 미래혁신기술 진흥을 위한 연구개발지원사업 및 미래혁신기술 공공 실증사업의 기획·평가·사업규모 자문·심의 등의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박 시장은 “서울혁신성장위원회는 서울이 대한민국 혁신성장의 테스트베드가 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미래성장 동력을 육성하기 위한 민관 거버넌스의 첫 걸음”이라며 “새로운 융합의 장을 열고 창조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이 움터 나갈 수 있는 혁신 생태계의 구심점으로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유나 기자 spring@kmib.co.kr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혁신성장위원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