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6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25 days ago

SH, 조직문화 혁신…간부 28명 일선서 퇴출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가 처장급 14명 등 간부직원 28명을 조기에 일선에서 퇴진시키는 인사 조치를 단행했다. SH공사는 21일 간부직원 28명을 조기에 일선에서 물러나게 하는 인사 조치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SH공사는 최근 감사원 감사과정에서 센터직원들의 갑질과 금품수수가 드러나는 등 직원들의 비리가 잇따라 적발됐다. 자체 점검과정에서는 전직 직원이 보상금을 가로챈 사건이 확인됐다. SH공사는 조직문화를 쇄신하고 비리 차단을 위해 처장급 14명 등 간부직원 28명을 조기 퇴진 또는 교육파견 등으로 인사조치했다. 인사혁신도 조만간 시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개인별 과제를 부여하고 이에 대한 실적을 평가하는 방식의 고과시스템을 구축한다. 관리자들의 리더쉽 제고를 위해 다면평가제를 실시하고 업무목표달성 촉진을 위한 코칭제도도 확대 실시한다. 승진제도와 관련해서는 성과우수자 등에 대한 발탁승진제를 확대하고 현재 10%에 그치고 있는 여성관리자 비율을 2022년까지 22%로 단계적으로 제고해 나갈 예정이다. 공사 중점추진전략과제 수행과 연계된 평가와 개인평가 결과 등 객관적이고 수용성 있는 기준에 의거해 저성과자는 재교육의 기회를 부여한다. 격무 기피부서 중점과제수행 부서 지정과 근무 직원 평가 우대 등의 제도도 도입된다. 김세용 SH공사 사장은 직무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과정 운영, 교육과 연계해 전문직무에 대한 보직 경로를 설정한 경력개발 관리제도를 운영할 예정 이라며 1 2단계 인사혁신을 성공적으로 완료할 것 이라고 말했다. kmk@fnnews.com 김민기 기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혁신…간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