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7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25 days ago

美전문가 “사우디, 트럼프 지지 대가로 예멘·카타르 양보할 듯”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피살 사태에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사우디아라비아 편에 서면서 국제적 논란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사우디가 미국에 어떤 보상을 제공할지를 두고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1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미국의 전략정보 분석 전문업체 스트랫포의 중동 전문가 에밀리 호손은 사우디 지도부가 예멘과 카타르 문제를 미국에 대가로 내놓을 수 있다고 분석했다. 호손은 “사우디는 백악관의 믿음에 보답해야 한다”며 “예멘과 카타르 문제에서의 양보는 백악관의 신뢰를 유지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사우디와 바레인, 아랍에미리트, 이집트 등 아랍 국가들은 카타르를 테러 지원국으로 지목하고 단교 및 봉쇄 조치를 취했다. 이후 카타르는 지난해 미국 내에서 1630만 달러(약 180억5225만원)를 로비 비용으로 지출했다. 이는 1년 전 420만 달러(약 46억5276만원)의 4배에 가까운 수치로, 카타르가 고용한 미국 내 로비 회사 수도 전년 대비 3배 이상 증가했다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예멘·카타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