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4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8 days ago

부산 제조공장서 60대 직원 3200톤 프레스에 깔려 숨져

6일 오후 1시54분쯤 부산 강서구 신호동의 한 자동차 외관 압축기계 제조업체에서 직원 A씨(64)가 대형 프레스에 깔려 숨졌다. 경찰은 공장 안에 있던 3200톤급 대형 프레스 수리 과정에서 쇠기둥이 넘어지면서 A씨가 프레스 기계에 깔려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부산ㆍ경남=뉴스1)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제조공장서

 | 

3200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