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1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5 days ago

[기고/임철호]우리 시선은 더 먼 우주로 향해야

한국형발사체 개발을 위한 1단형 시험발사체 비행시험이 지난달 28일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75t 액체엔진을 장착한 시험발사체는 점화 후 총 151초 연소해 목표치인 140초 이상을 달성했다. 엔진 연소 종료 후에는 관성 비행을 통해 319초쯤 최대 고도 209km에 도달했고, 이후 나로우주센터에서 429km 떨어진 곳에 낙하했다. 발사부터 낙하까지 10분 남짓의 시간이 걸렸지만 마치 10시간처럼 느껴졌다. 지난 수년간 밤낮없이 엔진을 비롯한 발사체 개발에 직접 참여한 개발자들의 심정은 더하면 더했지 덜하진 않았을 것이다. 이번 시험발사체 성공은 여러 의미를 지닌다. 무엇보다 그동안 지상 연소시험을 통해 성능을 입증했던 75t 엔진의 신뢰성을 재확인했다. 시험발사체를 통해 비행 상황에서도 문제없이 성능을 발휘한 만큼 75t급 액체엔진의 기술 자립화를 검증한 것이다. 전 세계적으로 75t급 액체엔진을 독자 개발하고 관련 기술을 보유한 나라는 열 손가락 안에 꼽을 정도다. 이와 함께 실제 비행 시험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