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4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8 days ago

2018 골든글러브 최고의 주인공은 누가 될까?

2018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이 오는 10일 오후 삼성동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개최된다. 별 중의 별, 2018시즌을 가장 화려하게 보낸 선수 단 10명만이 ‘황금 장갑’의 주인공이 될 수 있다. 골든글러브 선정 투표는 올 시즌 KBO리그를 담당한 취재기자, 사진기자, 해설위원 등 미디어 관계자 380명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종합된 투표 결과는 시상식이 열리는 당일 현장에서 발표된다. 스포츠동아는 6일까지 2018 골든글러브 투표를 완료한 취재기자 6명의 의견을 모아 올해 황금 장갑의 주인공을 예측해봤다. 특정 포지션에서는 만장일치의 의견이 나왔고, 다른 몇몇 포지션에서는 표가 갈리면서 격전지를 예고하기도 했다. 먼저 투수, 포수, 1루수 부문에서는 6명이 모두 똑같은 선수 한명씩에게 표를 줬다. 투수는 두산 베어스 외국인투수 조쉬 린드블럼, 포수는 두산 양의지, 1루수는 넥센 히어로즈 박병호다. 세 명은 올 시즌 각자의 자리에서 가장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이들이다. 6명이 만장일치로 세 명에게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골든글러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