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4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8 days ago

靑, 文대통령 ‘金답방’ 긴급회의 보도에 “점심서 거론도 안돼”

문재인 대통령이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 등 핵심 참모들을 소집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연내 서울 답방’ 관련 준비상황을 논의했다는 언론 보도를 청와대가 부인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7일 오전 출입기자단에 문자메시지를 보내 “어제 대통령님과 실장, 수석 점심이 있었습니다만 북한 문제는 아예 거론조차 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윤 수석은 이어 “순방을 다녀온 대통령께서 보좌진과 식사를 한 것이고 선약이 있었던 몇 분 수석은 참석을 못했다”라며 “대통령께서 순방 후 국내 상황을 보고받고 특정 주제 없이 자유롭게 의견교환 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조선일보는 문 대통령이 전날(6일) 오후 예고없이 이같은 긴급회의가 열렸으며, 이 때문에 당초 예정됐던 비서실장 주재 수석·보좌관회의와 기조회의 등 내부 정례행사가 줄줄이 취소됐다고 보도했다. 특히 김 위원장이 오는 12~14일 서울을 방문토록 요청하는 공식 초청장을 북한에 보냈으며, 북측으로부터 연내 답방에 대해 긍정적인 답변을 받은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