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4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8 days ago

민주당, 예산안 합의했지만…‘등 돌린’ 野3당 부담

더불어민주당이 6일 자유한국당과 함께 내년도 예산안에 대해 합의했다. 예산안 처리와 선거제도 개편 연계를 요구해온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은 사실상 배제됐다. 집권 3년차 국정운영 동력이 될 내년도 예산은 일단 확보했지만 범진보 진영으로 잠재적 우군이었던 평화당과 정의당은 물론 범보수로 분류되나 캐스팅보터 역할을 해온 바른미래당까지 민주당과 척을 지게 돼 향후 여당의 국회 운영에 빨간불이 켜질 가능성이 제기된다. 홍영표 민주당 원내대표와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는 6일 국회에서 막판 예산안 협상을 벌였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이 자리에서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골자로 한 선거제도 개편을 약속해줄 것을 양당에 요구했지만 반영되지 않았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민주당에서 선거제도 개혁 책임을 맡고 있는 이해찬 대표와 윤호중 사무총장, 김종민 의원이 회의를 한 후에 합의문을 도저히 받을 수 없다고 연락이 왔다”며 “한국당은 도농 복합형을 검토하는 문구가 빠지면 합의를 할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합의했지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