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6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1 month ago

고노 “한국, 강제징용 판결 대응 어려움 이해”

대법원의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판결 후 한국 때리기에 앞장 섰던 고노 다로(河野太郞사진) 일본 외무상이 한국 정부의 대응이 어렵다는 점을 이해한다고 밝혔다고 일본 NHK가 16일 보도했다.NHK에 따르면 카타르를 방문 중인 고노 외무상은 일본 정부가 대법 판결과 관련해 우리 정부에 적절한 조치를 요구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한국 측의 대응이 어렵다는 점은 이해하고 있기 때문에 재촉할 생각은 없지만, 일본 기업에 불이익이 생기지 않도록 한국 측이 제대로 대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고노 외무상이 대법의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판결에 대해 한국 측의 어려움과 이해를 거론하고 한국 측을 재촉할 의향이 없다고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고노 외무상은 10월30일 대법 판결 후 어떤 나라도 한국 정부와 일하기 어려울 것 폭거이자 국제사회에 대한 도전 (한국에 의해) 즉각 적절한 조치가 강구되지 않으면 일본은 일본 기업의 정당한 경제활동 보호라는 관점에서 계속해서 국제재판 및 대항 조치를 포함해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