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0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14 days ago

이태호 차관, UN 北인권보고관 만나 北인권 논의

이태호 외교부 2차관은 7일 방한 중인 토마스 오헤야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을 만나 북한 인권 관련 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킨타나 보고관은 이날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를 찾아 이 차관과 만나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 관련 최근의 진전을 환영한다 면서 이를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을 지지한다 는 뜻을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킨타나 보고관은 북한 인권이 진전을 이루기 위해 유엔 인권메커니즘을 비롯한 국제사회와의 협력을 보다 확대 강화해 나가야한다 고 말했다. 이 차관은 앞으로 남북관계 발전과 평화 정착을 통해 북한 주민들의 실질적 인권 증진에도 긍정적 영향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면서 이산가족 상봉과 미군전사자 송환 등 북한과 인도적 분야에서 합의와 진전이 있었다고 평가했다. vrdw88@fnnews.com 강중모 기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北인권보고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