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8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i - 11 days ago

‘제왕적 대법원장’ 검찰청에 세운 ‘일제 강제노역 사건’ 전말

오는 11일 오전 양승태 전 대법원장이 서울중앙지검 청사 앞에 그어진 포토라인에 선다. 역대 대법원장 중 가장 강력한 권한을 행사했던 그를 검찰청 15층 조사실에 앉게 만든 것은, 현재 한-일 사이 최대 현안으로 떠오른 일제 전범기업 강제노역 사건 손해배상 판결이다. ‘제왕적 대법원장’이었던 그는 대법원장 집무실에서 소송 당사자인 전범기업 쪽 변..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