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0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9 days ago

성난 예천군민, 집회 열고 예천군의원 전원 사퇴하라 촉구

예천/아시아투데이 장성훈 기자 = 경북 예천군민들이 11일 오전 10시부터 예천군의원의 해외연수 도중에 현지 가이드 폭행 사건과 관련해 ‘군의원 전원 사퇴’를 촉구하는 집회를 벌이는 등 성난 민심을 표출했다. 예천군 농민회와 주민 100여명은 이날 예천읍 노하리 천보당 앞 네거리에서 집회를 열고 “박종철 의원을 비롯한 군의원 전원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예천군 농민회는 성명서를 통해 “지역 활성화를 위한 견학을 목적으로 간 연수에서 입에 담기도 민망한 일을 저지른 군의원들을 용서하기 어렵다”며 “전 국민을 공분케 하고 국제적인 망신거리를 줬음에도 일주일이 다 된 지금까지도 의원직 내려놓겠다는 의원은 단 한 명도 없다. 지역민으로서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번 집회에 참가한 주민들은 ‘예천군의원 전원 사퇴하라’는 피켓과 현수막을 들고 군청까지 거리 시위를 이어갔다. 예천경찰서는 이날 오후 3시 박종철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할 예정이다.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예천군의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