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1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0 days ago

양승태, 사법농단 전반 부인…“기억 안나” “실무진 한 일”

각종 사법농단 의혹의 정점에 있는 양승태 전 대법원장(71·사법연수원 2기)이 11일 검찰 소환조사에서 혐의사실 전반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서울중앙지검 사법농단 수사팀(팀장 한동훈 3차장검사)에 따르면 양 전 대법원장은 “기억나지 않는다” “실무진에서 한 일에 대해 알지 못한다” 등 혐의를 부인하는 태도를 고수하고 있다. 양 전 대법원장은 이날 검찰 출석에 앞서 대법원 앞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 사건과 관련된 여러 법관들도 각자의 직분을 수행하면서 법률과 양심에 반하는 일을 하지 않았다고 하고 있고, 저는 이를 믿는다”라며 “그 분들의 잘못이 나중에라도 밝혀진다면 그 역시 제 책임이므로 제가 안고 가겠다”고 말했다. 과오가 밝혀질 경우라는 단서를 달아 혐의사실 부인하는 입장을 분명히 한 것으로 풀이된다. 검찰은 이날 오전부터 일제 강제징용 재판개입 의혹, 법관 사찰 및 블랙리스트 의혹 등과 관련한 혐의 진술 확보에 집중하고 있다. 양 전 대법원장은 혐의 전반에 대해선 부인하면서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부인…“기억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