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8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7 days ago

백인은 가운데, 흑인은 구석에... 한 장의 사진 이 불러온 남아공 인종차별 논란

아프리카 최남단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한 장의 사진이 소셜네트쿼크 서비스(SNS)에 공유되면서 해묵은 인종차별 논란이 재연됐다. 지난 9일(현지시간) 남아공 노스웨스트주에 위치한 슈바이처-리네크 초등학교 1학년을 담당하는 한 교사가 교실에서 학생들을 찍은 사진이 인종차별 논란을 불러일으켰다고 현재 매체 ‘타임즈라이브’가 보도했다. 이 사진은 초등학교 1학년 교사가 수업 첫 날을 맞아 등교한 학생들의 사진을 찍어 학부모에게 보낸 사진이다. 그런데 사진 속에는 18명의 백인 학생이 가운데에 모여 있는 반면 4명의 흑인 학생은 교실 문 앞 한구석에 따로 모여 격리돼 있었다. 이 사진을 본 학부모들은 인종차별적 행태에 분노하며 SNS에 올렸고, 급기야 사진이 급속도로 확산되면서 남아공 사회에 또다시 흑백 갈등 이 일어나게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