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0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9 days ago

방구석 1열 영화 재심 실제인물 박준영 변호사 공권력 무책임하고 잔인

아시아투데이 온라인뉴스부 기자 = ‘방구석 1열’에서 영화 ’재심‘의 실제 인물인 박준영 변호가사 공권력의 무책임한 태토를 지적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방구석 1열‘에서 배우 이항나, 양우석 감독, 박준영 변호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준영 변호사는 ’약촌 오거리‘ 사건의 재심을 청구하게 된 계기에 대해 “당시 한 SBS 기자가 재심을 도와줄 변호사를 찾고 있었다. 그분이 연락을 줬다”면서 “이 사건을 하게 되면 제가 방송에도 나갈 것 같고, 저에게 큰 도움이 될 것 같아서 바로 수락했다”고 속내를 밝혔다. 이항나는 당시 사건을 맡게 된 결정적 도화선이 궁금하다고 물었고, 박준영 변호사는 “공권력이 너무 무책임하고 잔인했어요”라고 분노했다.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무책임하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