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3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12 days ago

日 여당서 ‘한국 여행객 비자 제한·대사 일시 귀국’ 주장 제기

한국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에 따른 신일본제철(현 신일철주금)에 대한 한국 내 자산 압류 통보가 이뤄진 가운데 일본 내에서 ‘경제 제재’ 등 한국에 대한 강력 대응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11일 오전 집권 여당인 자민당 내 외교위원회 소속 의원들은 최근 일본 정부가 한일청구권협정에 따른 ‘양국 간 (분쟁) 협의’ 요청 및 한국 해군 구축함과 일본 초계기 간의 레이더 조준 대립 등과 관련해 대응 회의를 열었다. 한일 외교 소식통 및 NHK 등 일본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참석 의원들은 지금과 같은 상황으로는 한국과 미래지향적인 관계가 이루어지지 않는다며 경제 제재를 검토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 한국 여행객에 대한 비자 발급 제한, 나가미네 야스마사(長嶺安政) 주한 일본대사의 일시 귀국 등이 제기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10일 한국에서 열렸던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에서 일본 정부 및 정치인들에게 강제징용 등 한일 간 갈등 문제를 정치 쟁점화하는 것이 현명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제한·대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