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0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9 days ago

노선영, 최근 잡지 인터뷰로 밝힌 김보름과 왕따 논란 심경 용기 내서 말하길 잘했다…후회 없어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김보름이 노선영에게 지속적으로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한 가운데 노선영의 최근 인터뷰 내용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노선영은 최근 잡지 에스콰이어와 인터뷰에서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당시 팀추월 경기에서 일어난 ‘왕따 주행’ 논란을 언급했다. 그는 “올림픽을 끝내고 한동안 스케이트를 탈 수 없었다”며 “스스로 손을 쓸 방법도 알지 못한 채로 시간이 흘렀고 갈수록 너무 큰 사태가 돼 어디를 가나 사람들이 알아봤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더 이상 일이 커지는 걸 원하지 않는다고 끝내고 싶다고 해도 끝나지 않았다”면서 “동정 어린 시선을 받다가 어느 순간 제가 가해자인 것처럼 되어 있기도 하고, 계속 놀랄 수밖에 없었다”고 밝혔다. 그는 또 “제가 할 수 있는 일을 했고, 용기를 내서 말하길 잘했다고 생각한다. 아니면 또 금세 잊히고 말았을 거다”며 “지금까지 선수들은 한쪽의 결정을 순순히 받아들이기만 했으니까. 하지만 정작 빙판 위에 서는 선수가 의견..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잘했다…후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