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1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9 days ago

金 “한반도 형세 유리하게 변화시킨 사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8일 북-중 정상회담에 대해 “조중(북-중) 친선 관계를 새로운 전략적 높이에로 올려 세우고 조선반도(한반도)와 지역의 전반적 형세를 보다 유리하게 전변(변화)시키기 위한 문제들과 관련하여 훌륭하고 심도 있는 의견들을 나누었으며 만족한 공동 인식을 이룩했다”고 평가했다. 북한 조선중앙TV는 11일 오전 9시 반부터 김 위원장의 방중 일정을 다룬 약 48분짜리 기록 영화를 공개하며 이 같은 김 위원장의 만찬 답례사를 추가로 공개했다. 김 위원장은 이번 방중에 대해 “나날이 훌륭하게 발전하고 있는 조중 친선의 힘 있는 과시이며, 조선반도와 지역 세계의 평화와 안전보장에서 중대한 의의를 가지는 뜻깊은 사변으로 된다”고도 했다. 기록 영화는 북-중 밀착을 강조하는 데 역점을 뒀다. 김 위원장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회동해 인사를 나누는 장면은 의도적으로 느린 화면으로 재차 보여주기도 했다. 9일 베이징 중심의 최고급 호텔인 베이징판뎬(北京飯店)에서 열린 북-중 정상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