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2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11 days ago

지난해 12월 경북지역 상장사들, 시총 1조4000억 감소

대구 경북지역 상장사들의 지난해 12월 시가총액이 전달보다 1조4000억원 감소했다. 11일 한국거래소 대구사무소에 따르면 대구경북지역 상장법인 107개사의 12월 시가총액은 전달보다 2.70%(1조4063억원) 감소한 50조7028억원으로 집계됐다.이는 미중 무역전쟁 합의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 약화 및 경기침체 등의 영향으로 분석됐다.유가증권시장(37개사) 시총은 전달보다 1조2074억원(3.10%) 줄어든 37조7050억원으로 나타났다. 현대중공업지주(7980억원 감소), 포스코(3923억원 감소), 한국가스공사(2585억원 감소), DGB금융지주(829억원 감소) 등 지역 대표 코스피 상장사들의 주가가 하향곡선을 그렸다.반면 남선알미늄(1261억원), 에스엘(1253억원), 이월드(453억원), 평화홀딩스(315억원), 평화산업(166억원)은 전달 대비 시총이 증가했다.코스닥(70개사)의 시총은 포스코켐텍(2363억원), SK머티리얼즈(1097억원), 원익QnC(683억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1조4000억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