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6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4 days ago

[아시안컵] 나란히 2연승 16강 한중…그러나 분위기는 다르다

C조에서 토너먼트 진출이 가장 유력하게 점쳐졌던 한국과 중국이 나란히 2연승으로 조기 16강행을 확정했다. 가볍게 첫 관문을 통과한 두 팀은 오는 16일 최종 3차전에서 맞대결을 펼친다. 조 1위 결정전이 됐는데, 한국이 썩 좋은 분위기는 아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이 12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아랍에리미트(UAE)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키르기스스탄과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C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1-0으로 이겼다. 2연승에 성공한 한국은 중국과의 최종 3차전 결과에 상관없이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2경기 만에 토너먼트행을 결정지었다는 것은 소기의 성과이나, 결코 웃을 수 없던 내용이 나왔다. 애초 상대의 밀집수비가 예상됐다. 1차전에서 중국에게 1-2로 패한 키르기스스탄이 어떻게든 승점을 챙기기 위해 안정적으로 나설 것이라는 전망이 많았다. 하지만 뚜껑을 열자 의외로 정상적으로, 오히려 적극적으로 달려들었다. 이렇게 나올 줄 몰랐다는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한중…그러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