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6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4 days ago

한국, 키르기스스탄 꺾고 16강…“2G 연속 졸전, 패스 보완해야” 비판 쇄도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서 키르기스스탄을 꺾고 16강에 올랐지만, 축구 팬들의 비판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한국은 12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알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키르기스스탄과의 대회 C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1차전에서 필리핀을 1-0으로 제압한 한국은 2연승 행진으로 최소 조 2위를 확보,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하지만 일부 팬들은 대표팀의 경기력을 꾸짖었다. 필리핀전에 이어 키르기스스탄전에서도 잦은 패스미스가 나왔고, 골 결정력 부족도 여전했기 때문이다. nh***은 “필리핀, 키르기스스탄과의 게임처럼 한다면 우승할 수 없다”고 했고, 읏***은 “패스 좀 다듬어야 할 것 같다. 볼 컨트롤도 안 되고 집중력도 안 좋다”고 지적했다. 입***도 “필리핀전과 키르기스스탄전은 졸전이었다. 손흥민이 없으면 중국을 이길 수 없어 보이는 정도였다. 어설픈 점유율 축구는 잦은 패스미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키르기스스탄

 | 

16강…“2G

 | 

보완해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