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8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7 days ago

박지원 “황교안, 박근혜 국정농단 실질적 종범…대국민 사과 우선”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황교안 전 국무총리에 대해 “박근혜 국정농단의 실질적 책임이 있는 종범 수준”이라며 정치를 하기 전 대국민 사과가 우선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12일 페이스북 글을 통해 “설마가 사실로 나타날 때 우리를 슬프게도 한다. 법적 책임은 피해갔다고 할망정 정치적 도의적 책임은 실로 국민과 역사 앞에 막중하다”며 이 같이 적었다.

황 전 총리는 11일 김병준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과 만나 입당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다음달 27일 예정된 한국당 전당대회 당대표 경선에 출마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 의원은 “그가 정치를 한다는 것은 그가 선택할 문제이나 최소한 그의 처절한 반성과 대국민 사과가 우선돼야 한다”면서 “시대착오적인 친박(친박근혜) TK(대구·경북)의 지원을 받아 한국당 대표 경선에 출마한다는 보도에는 그의 인격도 의심하게 한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시대가 요구하는 최소한의 도리가 그에게 필요하다”고 썼다.

백상진 기자 sharky@kmib.co.kr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종범…대국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