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6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5 days ago

복수가 돌아왔다 곽동연, 유승호·조보아, 압박 위한 악행 개시 흑화 어록 베스트3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복수가 돌아왔다’ 곽동연이 열등감에 사로잡힌 이사장으로 변신, 악에 받친 서슬 퍼런 악역 연기와 함께 ‘흑화 어록’을 남겨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곽동연은 SBS 월화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극본 김윤영, 연출 함준호, 제작 슈퍼문 픽처스/ 이하 ‘복수돌’)에서 젠틀한 설송고 신임 이사장이라는 타이틀을 가졌지만, 어머니 세경(김여진)에 대한 상처와 복수(유승호)에 대한 애증과 열등감을 가진, 설송고 이사장 오세호 역을 맡았다. 9년 만에 재회한 복수와 긴장감 넘치는 날선 대립을 펼치면서, 안방극장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세호는 자신을 무시하고 질타하기만 하는 어머니 세경과 달리, 정이 많은 복수의 어머니 정순(김미경)을 부러워했던 터. 더욱이 과거부터 좋아했던 수정(조보아)이 9년 전과 변함없이 복수만을 바라보는 것을 알고 그동안 복수에게 쌓여 있던 열등감을 폭발시키며, ‘흑화 행보’를 보이고 있다. 이와 관련 보는 이들마저..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유승호·조보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