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0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8 days ago

글로벌 IB 올해 美 성장률 2.5% 내외로 둔화될 것…잠재성장률 수준은 웃돌아

글로벌 투지은행(IB)들은 올해 미국의 경제성장률을 2.5% 내외로 지난해보다 다소 둔화될 것으로 보고 있지만 잠재성장률 수준은 웃돌 것으로 내다봤다. 11일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전세계 주요 예측기관들은 올해 미국의 성장률이 전년 대비 0.3%포인트~0.5%포인트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IMF(국제통화기금)은 2018년 2.9%에서 올해 2.5%로 전망했고, OECD(경제협력개발기구)도 같은 기간 2.9%에서 2.7%로 떨어질 것으로 예측했다. WB(세계은행)와 2.9%→2.5%, CBO(미 의회예산국)는 3.0%→2.8%로 봤다. 특히 Fed(연방준비제도)는 3.0%에서 2.3%까지 성장률이 둔화될 것이란 전망을 내놨다. 다만, 당분간 잠재성장률은 웃도는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내다봤다. CBO는 2020년 미국의 실질 GDP(국내총생산) 성장률과 잠재성장률 간 차이를 나타내는 생산갭(Output Gap)이 마이너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것…잠재성장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