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6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3 days ago

광주광역시, 무료급식 지원단가 인상

【광주=황태종 기자】광주광역시가 경로식당 등 결식우려 어르신들에 대한 무료급식의 질을 높이기 위해 급식 지원단가를 6년 만에 인상한다. 무료급식은 경로식당과 거동불편자 도시락 배달사업 등 2개로 나눠 시행되고 있으며, 그동안 시는 무료급식 단가를 2500원으로 책정해 지원해왔다. 무료급식 단가는 지난 2000년 최초 운영 당시 1520원이었으며 2013년 2500원으로 인상된 후 6년 만에 500원 오른 3000원으로 책정됐다. 이를 위해 시는 올해 무료급식 지원예산을 36억4500만원으로 전년(29억4800만원)보다 6억9700만원 증액했다. 현재 경로식당 무료급식은 60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와 저소득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결식우려 노인 보호를 위해 자치구별 노인복지관 등 32곳에서 하루 평균 4500여명의 어르신을 대상으로 연 300일(일부 250일)동안 제공하고 있다. 거동불편자 도시락 배달사업은 거동이 불편해 경로식당을 이용할 수 없는 60세 이상 저소득노인 등에게 점심 도시락을 배달해주는 것으로, 동구 빛고을종합사회복지관 등 9곳에서 하루 평균 650여명의 거동불편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점심 식사를 제공하고 있다. 시는 이번 무료급식 지원 단가 인상으로 급식 질 제고를 꾀하는 한편 관련 부서 등과 협력해 위생관리체계 구축 등 서비스를 강화할 예정이다. 김일융 시 복지건강국장은 경제 침체 및 1인 가구 증가로 어르신에 대한 부양 개념이 희박해지는 상황에서 따뜻한 한 끼 식사와 함께 다양한 돌봄서비스를 제공해 노인을 공경하고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분위기가 확산되도록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hwangtae@fnnews.com 황태종 기자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광주광역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