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0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7 days ago

기술위원회 구성 막바지…부작용 없앨 방법은?

한국야구위원회(KBO) 기술위원회가 새로운 시작을 앞두고 있다. 지난달 김시진 전 롯데 자이언츠 감독을 새로운 기술위원장으로 선임한 KBO는 며칠내로 기술위원회 구성을 모두 마치고 확정, 발표할 예정이다. 선동열 감독의 자진 사퇴 이후 두 달 가까이 멈춰있던 대표팀 시계가 다시 움직인다.기술위원회는 지난 2017년 초대 전임 감독인 선동열 감독이 대표팀 지휘봉을 잡으면서 폐지됐다. 기술위원회의 주 역할은 야구 대표팀이 국제 대회에서 최상의 전력으로 뛸 수 있도록 공정한 선수 선발을 하는 것이다. 하지만 선동열 감독은 대표팀 코칭스태...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기술위원회

 | 

막바지…부작용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