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0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8 days ago

금융권, 막대한 자본으로 e스포츠 판 키운다

그동안 투자가 위축됐던 e스포츠 업계의 투자 큰손으로 금융 자본이 떠올랐다. 13일 e스포츠 업계에 따르면 국내 금융권의 e스포츠 투자가 이어지고 있다. 리그 오브 레전드(LoL) 의 개발 및 유통사 라이엇 게임즈는 2019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의 타이틀 스폰서를 우리은행으로 발표했다. 우리은행은 2019 스프링부터 2020 서머까지 2년간 총 4개 스플릿의 타이틀 스폰서로 활동하게 됐다. 우리은행은 LoL e스포츠가 2018 아시안게임 시범 종목으로 채택되고 전 세계적으로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만큼 이번 LCK 타이틀 스폰서 활동을 통해 1020 젊은 고객층에 대한 마케팅 및 글로벌 홍보 효과를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동안 LCK의 타이틀 스폰서는 오랜기간 동안 공석이었다. 2013년을 마지막으로 5년동안 아무도 스폰을 하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