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7 January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4 days ago

美 논란의 식물인간 여성 출산 과거에도 있었다

미국에서 14년간 식물인간 상태로 요양병원에 있었던 여성의 임신과 출산으로 경찰이 병원 직원 등을 상대로 성폭행 혐의를 수사하는 가운데 미 NBC 방송은 과거에도 이런 사실이 있었다고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방송에 따르면 1995년 뉴욕 로체스터 인근의 요양원에서 혼수상태의 29살 여성이 간호조무사에게 성폭행당해 임신했다. 애리조나 주 해시엔더 헬스케어 요양병원에서 지난달 말 식물인간 상태의 여성이 아이를 출산한 이번 사건과 달리 당시에는 임신 사실이 일찍 발견됐다. 식물인간 상태의 여성 환자가 출산한 미국 애리조나주 해시엔더 헬스케어 요양병원. 당시 피해 여성의 부모는 임신 중절에 반대했고, 아기는 이듬해 조산하기는 했지만 건강하게 태어났다.당시 여성을 치료한 병원에 윤리 자문을 했던 제프리 스파이크 버지니아대 의학대학원 생명의학윤리인문학센터 겸임교수는 식물인간 상태의 환자에 대해 인지적 관점에서는 모든 인간적 특질은 이미 사라진 상태라며 하지만 생물학적으로는 모든 것이 지극히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