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9 March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4 days ago

영국 경제계, 기약없는 브렉시트 연기에 분통 인내심 잃었다

영국 재계와 업계 인사들이 14일(현지시간)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가 결국 연기되자 의회에 빨리 대책을 내놓으라고 요구했다. 경제계 인사들은 합의 없는(노딜) 브렉시트를 피해 다행이라면서도 아직까지 기업들이 위험지대에 놓여 있다고 경고했다. 파이낸셜타임스(FT) 등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스티븐 핍슨 영국 제조업연맹(메이크UK) 회장은 이날 브렉시트 연기 소식 직후 모두가 브렉시트 과정에 인내심을 잃었다 고 말했다. 영국상공회의소(BCC)의 애덤 마셜 소장은 기업들은 또다시 의회가 합의에 도달하는 것을 기다리는 처지에 놓였고 점차 믿음을 잃고 있다 며 기업과 일자리, 투자와 공동체들이 아직 분명하게 위험지역에 있다 고 경고했다. 마이크 체리 중소기업연맹 회장도 만약 우리가 앞으로 얻을 것이 더 많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