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April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30 days ago

트럼프 특검 수사 22개월만에 종료... 러시아 내통 여부 초미의 관심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정치 생명이 걸린 판도라의 상자 가 22개월여만에 나왔다. 2016년 미 대선 당시 트럼프 캠프 측과 러시아 간 내통 의혹을 수사해온 특검 수사가 종결됐기 때문이다. 외신에 따르면 22일(현지시간) 로버트 뮬러 특검은 지난 22개월여간에 걸친 수사 결과를 담은 보고서를 윌리엄 바 법무장관에게 제출했다. 관심은 특검보고서에 쏠리고 있다. 뮬러 특검은 지난 2016년 트럼프 캠프가 대선에서 이기기 위해 러시아 측과 공모 혹은 내통을 했는지, 또 특검에 앞선 연방수사국(FBI) 수사와 이후 뮬러 특검 수사 과정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사실을 은폐하기 위해 사법방해를 했는지에 초점을 맞춰 수사했다. 미 정보기관은 이미 2016년 미 대선에서 러시아가 개입했다는 결론을 내렸다. 하지만 그간 트럼프 캠프와 러시아 사이 공모


Latest News
Hashtags:   

22개월만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