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April 2019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uffingtonpost - 27 days ago

조양호 대한항공 회장이 경영권을 박탈 당했다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대한항공의 경영권을 잃게 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대한항공은 27일 오전 서울 공항동 대한항빌딩에서 열린 57기 정기 주총에서 조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안에 대해 찬성 64,1%, 반대 35.9%로 부결했다. 대한항공 규정에 따르면 사내이사 선임은 주총 참석 주주의 2/3 이상 동의를 받아야 한다.조 회장은 1999년 아버지 고 조중훈 회장에 이어 그룹 핵심 계열사인 대한항공 최고 경영자 자리에 오른 지 20년 만에 경영권을 잃게 됐다. 앞서 대한항공 지분 11.56%를 보유한 2대주주인 국민연금 수탁자책임전문위원회(수탁자전문위)는 26일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에 대해 반대표를 던지기로 결정했다. 조 회장이 기업가치 훼손 내지 주주권의 침해 이력이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