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July 2017
Contact US    |    Archive
donga
5 months ago

조승우-이경영, 이번엔 ‘비밀의 숲’…‘내부자들’ 영광 재현할까

‘어게인 내부자들!’ 2015년 개봉해 700만 관객을 동원한 영화 ‘내부자들’의 흥행 주역인 조승우와 이경영이 또 맞붙는다. 영화에서 비리를 파헤치는 검사와 유력한 대권 후보 역으로 등장해 긴장감을 조성했던 두 사람이 7월 방송예정인 케이블채널 tvN 드라마 ‘비밀의 숲’에서 또 다시 ‘숙적’으로 등장한다. 두 사람의 연기 대결만으로 재미있는 볼거리를 안길 것으로 보인다. 드라마는 한 검사가 검찰청 내부의 비밀을 파헤쳐 진짜 범인을 쫓는 과정을 그린다. 극중 조승우는 비범한 머리로 태어났지만 어릴 적 뇌수술을 받고 감정을 잃어버린, 오로지 이성으로만 세상을 보는 차갑고 외로운 검사 황시목을 연기한다. 영화에 이어 또 한번 검사 역을 맡은 조승우가 영화와 같은 듯 다른 분위기로 시청자들을 압도할 수 있을지 시선이 모아진다. 이경영도 마찬가지다. 영화에서 권력을 잡기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부패한 정치인 장필우를 연기해 화제를 모았던 그가 이번엔 악랄할 정도를 따지자면 누구도 견줄 수 없는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조승우

 | 

이경영

 | 

이번엔

 | 

비밀의

 | 

내부자들

 | 

재현할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