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6 April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 months ago

[Why] 간이 더 되지도 덜 되지도 않은 담백한 닭곰탕 국물

지게차가 좁은 골목을 가로질렀다. 퇴근을 앞둔 지게차 기사는 서둘러 짐을 한편에 내려놓았다. 충무로 거리 뒤편, 인쇄소가 빽빽이 들어선 거리에는 해가 사라지고 어둠이 깃들었다. 차와 오토바이가 뒤엉켜 한 발자국 내딛기 힘들던 시간은 지났다. 남은 것은 드문드문 빛을 밝힌 음식점 몇몇이었다. 나는 지게차 옆을 지나 하얀 타일로 외벽이 장식된 가게 앞에 섰다. 사랑방칼국수 라는 간판에 쓰인 가게 역사와 방송 출연 기록을 보았다. 1968년 개업했으며 지상파 TV 3사에 나왔다는 것이었다. 그 빼곡한 글씨를 보니 마치 묻지 않아도 미주...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Why

 | 

되지도

 | 

되지도

 | 

담백한

 | 

닭곰탕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