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30 April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 months ago

공중 4바퀴 전쟁… 일단 첸의 승리

명불허전이었다. 쿼드러플(4회전) 점프의 전쟁 이 예견됐던 4대륙 피겨선수권대회 남자 싱글에선 17일 쇼트프로그램부터 뜨거운 점프 경쟁이 펼쳐졌다. 점프 기계 네이선 첸(18·미국)이 가장 돋보였다. 첸은 이날 자신의 주무기 쿼드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 등을 완벽히 뛰며 1위(103.12점)에 올랐다.수퍼 스타 하뉴 유즈루(23·일본)는 실수가 뼈아팠다. 자신이 피겨 사상 최초로 성공한 쿼드러플 루프를 완벽히 선보인 그는 이어진 콤비네이션 점프에서 쿼드러플 살코를 제대로 뛰지 못했다. 실수 후 나머지 프로그램을...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4바퀴

 | 

전쟁…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