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9 April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 months ago

아만다 사이프리드 누드?유사성행위 사진 급속도로 확산… 엠마 왓슨도 포함

할리우드 스타 아만다 사이프리드(32)의 민감한 신체 부위가 드러난 사진 20여장이 유출된 것으로 보인다고, 미국의 연예전문 뉴스사이트 더 인퀴지터가 14일(현지시간) 전했다. 14일 현재 무료 이미지 공유사이트 Imgur 등 소셜미디어에선 아만다 사이프리드의 누드 셀피 등 사생활 모습이 담긴 사진 23장이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 유출된 사진에는 남성과 유사성행위를 즐기는 모습도 포함됐다. 일부 소셜미디어 이용자는 해당 사진들이 아만다 사이프리드 ‘섹스 테이프(sex tape)’의 일부라고 밝혔지만, 현재까지 ...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아만다

 | 

사이프리드

 | 

유사성행위

 | 

급속도로

 | 

확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