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July 2017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4 months ago

석패 임근배 감독 우리 선수들, 200% 멋진 경기 했다

정말 최고로 멋진 경기를 해줬다. 잘 싸워서 더 아쉽다.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가 3패로 우승 도전을 마쳤다. 삼성생명은 20일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16~2017시즌 여자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3차전에서 아산 우리은행 위비에 72대83으로 졌다.4쿼터에 극적으로 동점을 만들며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간 삼성생명은 김한별이 5반칙 퇴장을 당하면서 마지막 동력을 잃었다. 결국 아쉽게 안방에서 우리은행의 우승 세리머니를 지켜보게 됐다. 다음은 경기 후 패장 임근배 감독의 일문일답.-아쉬운 소감은.▶이렇게 시즌을 마무리 하게...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임근배

 | 

선수들

 | 

200%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