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28 July 2017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4 months ago

[포착] 이영선, 올림머리 원장 자매 삼성동 출근… 朴 소환 최종 점검




이영선(38) 청와대 경호관이 박근혜 전 대통령 검찰 소환 당일인 21일 아침 7시 41분께 삼성동 자택을 찾았다.

그는 오늘 박 전 대통령 따라 가느냐 한 말씀만 해달라 는 등 취재진 질문에 묵묵부답으로 일관하며 박 전 대통령 자택 안으로 들어갔다.

이 경호관의 삼성동 자택 방문은 오전 9시30분부터 시작될 박 전 대통령 검찰 조사에 앞서 최종 점검을 위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박 전 대통령의 올림머리 와 화장을 담당하는 것으로 알려진 정송주·매주 자매는 이날 오전 7시11분께 나타났다.

이들 자매는 박 전 대통령이 청와대를 나와 삼성동 자택으로 돌아온 지난 12일부터 매일 이 곳을 찾고 있다.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는 이날 오전 9시30분 뇌물수수 등의 혐의를 받고 있는 박 전 대통령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다.



정지용 기자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이영선

 | 

올림머리

 | 

삼성동

 | 

출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