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2 May 2017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 months ago

‘정오의희망곡’ 여자친구 소원 “어린 남자팬들 ‘누나’ 소리 너무 귀여워”

아시아투데이 디지털뉴스팀 = ‘정오의희망곡’ 여자친구 소원이 어린 팬들이 ‘언니’나 ‘누나’라고 할 때 자신이 어른 같음을 느꼈다고 밝혔다.21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그룹 여자친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이날 김신영은 “성인이 되고 나니까 내가 어른 같다고 느껴본 적 있냐”고 물었고 소원은 “누나, 언니 소리 들을 때”라고 답했다.그는 “원래는 감흥이 하나도 없었는데 팬사인회장에서 어린 남자팬들이 ‘누나’ 하면 그 누나 소리가 너무 귀엽더라”고 말했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정오의희망곡

 | 

여자친구

 | 

“어린

 | 

남자팬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