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5 March 2017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4 days ago

홍수발생 문자전송 20분→3분으로 줄어든다

아시아투데이 허고운 기자 = 오는 5월부터 홍수 재난문자 통보 시간이 기존 20여 분에서 3분 이내로 줄어든다. 국민안전처와 국토교통부는 홍수 발생시 국민에게 신속하게 상황을 전파하기 위해 국민안전처와 국토교통부 홍수통제소(한강·낙동강·영산강·금강)간 자동화된 긴급재난문자 발송체계를 구축한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10월 태풍 ‘차바’로 울산 태화강이 범람했을 때 홍수통제소는 홍수정보를 팩스로 통보했고, 이를 접수한 국민안전처는 긴급재난문자 시스템에서 발령문구와 통보지역을 수동으로 입력 후 발송해 전파가 지연된 사례가 있다. 이에 따라 홍수발생 상황을 신속히 알리기 위해 자동 상황전파 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앞으로는 홍수예보 발령시 예보문이 자동으로 생성되고 이를 국민안전처가 승인하면 긴급재난문자가 송출된다. 안전처는 이달 중 시스템 연계를 완료하고, 다음 달 시험운영 단계를 거쳐 오는 5월 여름철 자연재난대책기간 전에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자동 상황전파 연계체제가 구축..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홍수발생

 | 

문자전송

 | 

20분→3분으로

 | 

줄어든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