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0 Nov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fnnews
4 months ago

[‘왕사’ 첫방②] “발랄함 제격” 우려 물리친 윤아 그리고 명불허전 임시완

야심차게 준비한 MBC의 사전제작드라마 ‘왕은 사랑한다’는 제작진의 자신감, 젊은 배우들을 향한 기대감과 동시에 대중으로부터 우려의 시선을 피할 수 없었다. 충무로의 보석으로 거듭난 임시완이 주인공으로 나섰으나 걸그룹 소녀시대의 윤아, 모델 출신의 홍종현이 극을 이끌어 가야하는 상황에서 ‘정통 배우 출신’의 연기자가 없다는 게 유일한 약점이었다. 하지만 세 명의 배우는 완벽히 캐릭터에 몰입하며 이 모든 걱정을 불식시켰다. 과연, 청춘 로맨스 사극다운 발랄함과 풋풋함이 그들의 주무기였다. 지난 17일 오후 첫 방송된 MBC 새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는 고려 시대를 배경으로 세 남녀의 엇갈린 사랑과 욕망을 그린 탐미주의 멜로 팩션 사극으로 ‘모래시계’ ‘태왕사신기’를 집필한 송지나 작가가 집필했고 ‘마마’ ‘화려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첫방②

 | 

“발랄함

 | 

제격”

 | 

물리친

 | 

그리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