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0 September 2017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 months ago

[친절한 리뷰] 하백의 신부 2017 신세경, 남주혁 도발 공명에 목숨 위기 긴장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하백의 신부 2017 신세경의 목숨이 위태롭다. 남주혁의 신력을 실험하기 위한 공명의 위험한 장난이 신세경을 죽음의 위기에 몰아넣은 것. 17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하백의 신부 2017 에서는 소아(신세경)가 브레이크 결합 교통사고에 이어 자신의 대학동창이자 천국의 신으로 밝혀진 비렴(공명)에 의해 죽음의 위기를 겪게 됐다. 더불어 신석의 행방을 둘러싼 하백(남주혁)-무라(정수정)-비렴의 날 선 신경전이 스펙터클하게 전개돼 긴장감을 최절정으로 끌어올렸다. 이날 방송에서 소아는 거듭되는 죽음의 위기에 빠지며 위기감을 고조시켰다. 앞서 소아의 건물 추락사를 노렸던 의문의 남자가 이번에는 브레이크 사고를 노리며 그의 차량을 고장내고 이 같은 현장을 지켜보던 하백은 소아의 만류에도 그를 대신해 운전대를 잡는다. 브레이크 결합이라는 절체절명 위기 속 소아는 다시 한 번 죽음의 위기에 처하고 하백은 두려움에 떠는 소아에게 겁내지마, 넌 신..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Hashtags:   

친절한

 | 

하백의

 | 

2017

 | 

신세경

 | 

남주혁

 | 

공명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